폐허의 건축

By on 2014년 5월 22일

2014_05_22_jieun_kim

전시기간: 2014. 05. 22~2014. 06. 26 
전시장소: 두산갤러리 뉴욕
전시시간: 화요일~토요일 AM 10:00~PM 06:00
전시명: 폐허의 건축
참여작가: 김지은
전시내용:

두산갤러리뉴욕은 2014년5월22일부터6월26일까지제3회두산연강예술상수상작가중한명인김지은의 ‘폐허의건축’을개최한다.

김지은은그동안한국뿐만아니라해외여러레지던시에머물며보아온건축현장의모습을표현해왔다. 도시개발과고속성장이라는명목으로건축되는구조물들은각지역의상황이나필요에따라빠르게 ‘신축’ 되거나 ‘폐허’가되기도한다. 작가의작품에등장하는건축물들은바로그 ‘사건이벌어지는현장’으로서이들의생성과소멸과정은자본주의의대량생산품들과마찬가지이며현대미술역시이와다르지않음을이야기한다.

이번전시는그동안해왔던작품들중작가의세계가가장잘드러난대표작들이전시될예정이다.

<어느택지개발자의집> 은미국디트로이트외곽의전형적인주택공사현장의모습을시트지와각목을가지고표현한설치작품이다. 이작품은끊임없이지어지고부서지는집의한시적운명을통하여소비풍조가만연해있는자본주의의이면과현대미술의본질을다시한번되돌아보게한다. 또한흑백톤의시트지로만들어진<어번불도저>는과거전쟁으로인해황폐화된도시에서 ‘폐허로부터의재건’이라는과제를떠안고지금까지도끊임없이개발되고있는서울의현재모습을통하여이시대의삶과그것을떠받치고있는구조의이면을보여주고자한다.

김지은(b. 1977)은서울대학교서양화과및동대학원석사를마치고, 크랜브룩아카데미오브아트대학원을졸업했다. 갤러리압생트(2013, 서울, 한국), 대안공간루프(2011, 서울, 한국), 브레인팩토리(2010, 서울, 한국), 인사미술공간(2005, 서울, 한국) 등에서개인전을개최했고, 토탈미술관(2013, 서울, 한국), 삼성미술관리움(2012, 서울, 한국), 딘프로젝트(2011, 뉴욕, 뉴욕, 미국), URS27(2011, 타이베이, 대만), 일민미술관(2010, 서울, 한국), 아트스페이스풀(2009, 서울, 한국), 서울시립미술관(2007, 서울, 한국) 등다수의그룹전에참여했다. <출처:두산갤러리>

 관람료: 무료

 두산 갤러리 뉴욕: 533 웨스트 25가, 뉴욕, NY 10001

페이지: 1 2

X